정신역동의 작성 (Psychodynamic formulation)

정신역동은 환자의 성격구조, 중요한 심리적 갈등, 건강한 적응능력 등을 기술하는 것이다. 정신과 의사는 환자의 방어기제, 욕구의 통제나 조절, 다른 사람과의 관계능력, 자기표현, 현실 검증력, 통합능력 등의 자아기능을 평가한다. 환자의 성장과정을 보면서 각 발전단계마다 환자가 겪는 욕동, 소망, 불안을 평가하고, 각 단계에서의 갈등이 다음 발달단계에 영향을 주었는지 살펴본다. 환자의 주된 적응상의 어려움과 어린 시절 발달과정의 문제가 현재의 장애를 어떻게 설명할 수 있는지에 초점을 맞춘다. 이런 정보를 통합적으로 조직화, 개념화하는 것이 정신역동이다.

정신역동을 잘 이해하기 위해서는 많은 증례를 기록하는 훈련이 필요하다. 정신역동은 치료과정 중에 알게 된 정보와 상태 변화에 맞추어 수정, 보완되어야 한다.

신경정신의학 2판

면담의 말미에서 환자의 정신역동(psychodynamic)을 설명한다. 정신역동이란 무의식(unconscious)에서 작용하는 힘의 움직임을 말한다. 현재의 증상을 만드는 비의식의 갈등은 두 개의 힘의 충돌인데, 욕구의 힘과 이것을 가로막는 힘의 충돌이라고 할 수 있다.
갈등을 처리하는 방식이 성격특성으로 나타난다. 성격은 하나의 공식이라고 말할 수 있을 정도로 특정상황에 부딪힐 때마다 똑같은 갈등과 해결방식을 쓰기 때문에 정신역동의 작성(psychodynamic formulation)이라고도 한다. 정신역동을 설명할 때 정신과 의사는 환자의 성장관계를 조사하여 어느 발달시점에서 어떤 좌절과 불안을 경험했는가를 찾아낸다. 여기서는 환자가 자란 가정환경과 모자관계 등 인간관계의 질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 그것이 현재의 성격형성, 즉 갈등형성과 그 해결방법에 어떤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결과적으로 현재의 증상형성에 어떻게 작용하고 있는가를 설명하는 것이다.
정신역동의 설명에 필요한 자료는 성격발달상의 문제, 결정적인 심리 내적 갈등, 비교적 건강한 적응능력, 특히 자아의 기능이다. 정신역동을 작성할 때 정신과 의사는 환자의 증상을 만들고 있는 이 성격공식을 찾아 설명한다.

신경정신의학 1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