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당무 (Poll de Carotte)

홍당무 (Poll de Carotte)

필독서, 세계 명작이라고 했는데..
나는 왜 이걸 이제야 알았을까? ㅠ.ㅠ

아무튼 요즘 읽은 책.
오후에 잠깐 보다가 퇴근했는데..

작가의 어린 시절 이야기라고 한다.
동화라고 하기에는 너무나 가여운 홍당무..

어떻게 자라날것인지 궁금하다.

깜빡하고 놓고 왔다.
내일 봐야겠네..

줄거리
홍당무의 원래 제목은 [Poil de carott]입니다. “홍당무같이 새빨간 머리털”이란 뜻이지요. 새빨간 머리털 때문에 “홍당무”라는 별명으로 불리는 소년이 바로 이 소설의 주인공이지요. 심술궂은 어머니 르픽 부인과 비열한 형 펠릭스, 이기적인 누나 에르네스틴 그리고 무뚝뚝한 아버지 르픽 씨. 홍당무는 가족들 사이에서 이유없이 구박만 받는 외톨이 신세랍니다. 하지만 절대 절망하지는 않아요. 오히려 아무렇지도 않은 척 유쾌하고 재치있게 행동하지요.

저자 소개쥘 르나르(1864-1910)
어머니의 사랑을 받지 못한 어두운 어린 시절을 보냈는데 이를 바탕으로 [홍당무]를 1894년에 발표하여 큰 호응을 얻었다.르나르의 독창적인 작품 세계는 문학 사조상으로 어디에도 속하지 않는 비주류이지만 그의 작품들이 프랑스 현대 문학에 끼친 영향은 결코 무시할 수 없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그 외작품으로는 [포도밭의 포도 농부], [박물지] 등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