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스맨: 골든 서클 (Kingsman: The Golden Circle, 2017)

영국에서 미국으로…
양복점에서 양조장으로…
신사에서 카우보이로…

마지막에 홍석천 닮은 아저씨(멀린이라고…)가 부르는 take me home country road는 지브리의 ‘귀를 기울이면’을 생각나게 했다.

평점: ★★★☆

킹스맨 본부의 파괴!
더 강력해진 범죄조직 골든서클의 등장!

철저하게 비밀에 둘러싸인 채 세상을 안전하게 지키는 임무를 수행해온 독자적인 국제 정보 조직 킹스맨.
그러나 어느 날 국제적 범죄조직 골든 서클에 의해 킹스맨 본부가 무참히 파괴된다.
에그시(태런 에저튼)와 멀린(마크 스트롱)은 킹스맨 ‘최후의 날’ 규약에 따라 발견된 위스키 병에서 ‘미국 켄터키’라는 키워드를 얻게 되고, 그 곳에서 형제 조직인 스테이츠맨의 존재를 알게 된다.
전 세계를 장악하기 위해 위협적인 비지니스를 추진 중인 골든 서클과 수장 포피(줄리안 무어).
이들의 계획을 막기 위한 킹스맨과 스테이츠맨의 작전이 시작된다.

킹스맨: 시크릿 에이전트(2014, Kingsman: The Secret Service)

Kingsman
영화에 대한 정보 전혀없이 선택을하고 보러갔는데, 난 너무나 재미있게 보았다.
이전에 300을 보았을 때의 감동과 비슷한.. 뭔가.. 짜릿한 느낌….

근데, 보고나서 보니 B급 영화라는 평이 있었다.
그래도 나에겐 충분히 재미있는 영화였던 것 같았다.

당연히 불가능한 얘기인데… 그래도…
영국의 모습을 멋지게 표현하였고,
잘 차려진 수트를 입은 비밀요원이란 점도 뭔가 환상을 심어주었고,
주인공이 신데렐라처럼 발탁되어서 영웅이 되는 것도.. 진부하긴 하지만 재미있는 영화의 큰 요소였다고 생각되었다.

콜린퍼스 멋있어.. 멋있어.. 아.. 문을 딱 걸어 잠글 때의 그 포스란…ㅎㅎ

평점: ★★★★☆

세상에서 가장 위험한 면접이 시작된다!

높은 IQ, 주니어 체조대회 2년 연속 우승!
그러나 학교 중퇴, 해병대 중도 하차.
동네 패싸움에 직장은 가져본 적도 없이 별볼일 없는 루저로 낙인 찍혔던 ‘그’가
‘젠틀맨 스파이’로 전격 스카우트 됐다!

전설적 베테랑 요원 해리 하트(콜린 퍼스)는 경찰서에 구치된 에그시(태런 애거튼)를 구제한다.
탁월한 잠재력을 알아본 그는 에그시를 전설적 국제 비밀정보기구 ‘킹스맨’ 면접에 참여시킨다.
아버지 또한 ‘킹스맨’의 촉망 받는 요원이었으나 해리 하트를 살리기 위해 죽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에그시.

목숨을 앗아갈 만큼 위험천만한 훈련을 통과해야 하는 킹스맨 후보들.
최종 멤버 발탁을 눈 앞에 둔 에그시는 최고의 악당 발렌타인(사무엘 L. 잭슨)을 마주하게 되는데…

<엑스맨: 퍼스트 클래스> 감독과 마블 코믹스 인기작가의 만남!
스파이 액션의 새로운 시대가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