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RRY 체리 키보드 G80-3497LSCKO-2 Blue Stem 청축

요즘 키보드에 꽂혀서.. 생일 선물은 모조리 키보드로 골랐당..
궁극의 리얼포스까지 구했으니.. 더 이상은 지름신이 안 오겠지..-_-;;

아직 포장만 뜯고 사무실에 있다..우어어.. 얼른 뜯어서 써야할텐데..

2011년 12월 12일 내용 추가
치명적인 불편함이 있다. 바로 F키와 J키에 있는 양각이 없음.
보지 않고 치게 되면 초반에 오타가 많아질 수 있을 듯…

한글로 인쇄된 부분이 아마 벗겨질 것 같음.
어차피 난 세벌식이라 보지는 않지만.. 사용하다가 벗겨지면 마음 아플 것 같음.

키감은 전체적으로 훌륭함.

구매하길 원하시는 분들은 참고하세요.

2011년 12월 20일 내용 추가
F와 J의 돌기는 없는게 정상이라고 한다. 체리 키보드는..
대신 F와 J 키가 조금 더 움푹하다.
잘 느껴지지는 않지만 쓰다보니 그런것 같기도 하고…

적응된다고 한다.
난 아직 아니고…

키보드 / 기계식 / 유선 / USB+PS2젠더 / 단순 / 일반 키보드 / 5키 이상 / 크기 : 450 x 180 x 44mm / 무게 : 920g / 클릭(청축)

CHERRY 체리 키보드 G80-3497LSCKO-2 Brown Stem 갈축

20071209

할 수 있어요!


사진은 어제받은 생일선물.. 스탬프. ㅋ
아훙~귀여워..귀여워..^▽^//
문구점 가서 이런거 더 찾아보고 더 사야짓..^-^//
(우앙.. 근데.. 찍어보고는 잘 안닦고 가져오다가 윗쪽에 잉크가 벌써 묻어버렸어..ㅠ.ㅠ)
아.. 쪼꼬렛도 받았다.. 무지무지 얇은..^^

#1.

어제는 코엑스에서 놀았는데..^^
코엑스에서 조용하고 좋은 커피집을 찾았다.

주말 코엑스에서는 정말 사람이 많아서 어디 커피집을 들어가더라도 이야기하기 쉽지 않은데..
우연히 화장실을 찾으러 돌아다니다가 찾아낸 콩다방
정말 코엑스라고는 느껴지지 않을정도로 조용하고 안정된곳..
(엄밀히 말하면 코엑스 내부라고는 할 수는 없다.)

아쥬~좋았어..ㅋ

#2.

비스타로 바꾼지 일주일도 채 안되었다.
이제서야 이놈의 생리를 좀 알듯하다.
보안을 위해 무지무지 귀찮게하고, 개념상 바뀌는 부분도 많아졌다.
그 중에서도 특히 이전버전과의 호환을 위해서는 “관리자 계정으로 실행” 이 기능을 잘 써야한다는..
나중에 대중화되어지면 불편은 줄어들겠지만…

뭐.. 정 불편하면 XP처럼 바꿔버릴 수도 있긴 하지만..
(이것이 윈도 시리즈의 가장 큰 장점이자 단점이다. 과거가 현재를 옭아매는..)
70%정도는 적응된듯.
보안을 위해서라면 이정도의 불편은 감수해야짓..

20070920

#1.

OCS가 안되니..
도대체 일을 할 수가 없구나..

9시까지 서버가 중지된다고 방송이 나왔다고는 하나…
여기는.. 원내방송이 절대 나오지 않는 산간오지..
아니아니.. 무의촌이 더 잘 맞겠다..끙..;;

암튼.. 할 일은 많은데..
OCS 안 된다고 탱자탱자 거리고 있다.ㅋ

#2.

아.. 양말을 선물받았다.
요즘 나 양말이 좀 부족한거 같았눈데..ㅋ
어떠케 알고..ㅋㅋㅋ

3켤레짜리 3세트를 받았는데..
가격은.. 가늠할 수 없지만..
꽤나 좋은거같다..(브랜드 있는 것들 같으니..)

글구.. 이쁘다..

난.. 지나가다가 암거나 사다 신는데..-_-;;

암튼.. 다~ 좋은데…
9켤레가 모두 다른 색깔…

한쪽꺼 빵꾸나면.. 양쪽꺼 다 버려야 되자나…쩝;; 아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