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편 48:14


오늘 자느라.. 삼일교회 예배시간은 놓치고..
일단 결혼식에 다녀왔다.

다녀와서는 부랴부랴 전에 동네 교회의 저녁예배에 참석했는데..
이 말씀으로 설교가 진행되었다.


이 하나님은 영원히 우리 하나님이시니 그가 우리를 죽을 때까지 인도하시리로다.

– 시편 48편 14절

암튼.. 짤방은 p씨의 하사품 비전성경! 개역개정에 새찬송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