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파티드 (2006, The Departed / Infernal Affairs)


뭐라해야할까?
무간도를 너무나 재미있게 보고 나서 감상평들을 보고는 볼까말까하다가..
봤는데.. 아.. 같은 시나리오를 갖고도 이런 느낌으로도 되는구나.. 는 생각

정말 결말만 업그레이드..
내용은 다운그레이드..

평점: ★★☆

갱이 된 경찰, 경찰이 된 갱
엇갈린 운명의 길을 걷는 두 남자의 대결

남부 보스턴 매사츄세츠 주 경찰청은 프랭크 코스텔로(잭 니콜슨)가 이끄는 막강한 세력을 지닌 보스턴 최대 범죄조직망을 일망타진하기 위해 신참 경찰 빌리 코스티건(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을 조직에 침투시킨다. 빌리가 경찰 뱃지를 반납하고 보스턴 길거리를 떠돌다 코스텔로의 신임을 얻기 위해 애쓰는 동안 또 다른 신참 콜린 설리반(맷 데이먼)은 경찰청 내에서 승승장구하여 특별 수사반에 배치된다.

거짓된 충성, 목숨을 건 도박
의리도 정의도 없는 냉혹한 세계

특별 수사반의 임무 역시 코스텔러를 제거하는 것. 그러나 사실 콜린은 경찰청에 투입된 코스텔로의 첩자. 경찰청의 동태를 사전에 코스텔로에게 알리는 게 그의 진짜 임무였던 것이다. 결국 갱단과 경찰이 서로 상대방의 조직에 위장 침투한 것이다.
빌리와 콜린이 서로의 임무를 수행하는 동안 양쪽 조직 모두 첩자의 존재를 눈치챈다. 언제 정체가 탄로날지 모르는 상황 속에서 두 사람은 상대방의 정체를 캐내기 위해 혈안이 된다.

상대보다 한발 늦으면 자신이 죽는 상황,
두 남자는 서로의 운명에 비극의 총구를 겨눈다.

무간도 3 : 종극무간 (Infernal Affairs 3 / 無間道 3 : 終極無間)


모든 진실을 벗겨내는 3편..

아아.. 양경장이 여명이었구나..
외국배우는 미국이고 중국이고를 불문하고 거의 몰랐는데..
이번 기회로 홍콩 배우는 얼굴을 익혔다.ㅋ

내용은 1,2편 정도의 몰입감은 아니였지만.. 여전히 좋았다.
모든것을 융합하는 무간도의 정리판이라 할 수 있는..

그리고 키쓰신~ 오홋홋..-O-;; 와아~ *^-^*

평점: ★★★★☆


새로운 신화 <무간도> 시리즈의 종결편
             <무간도 Ⅲ – 종극무간>
           마침내 모든 진실이 밝혀진다!

서로 엇갈린 운명의 두 남자가 있었다!

경찰 내부에 침투한 조직 스파이 유건명(유덕화 扮), 그리고 범죄조직 삼합회의 소탕을 위해 침투한 경찰 스파이 진영인(양조위 扮). 서로 엇갈린 운명을 살아가는 이들은 날이 갈수록 자신의 정체성에 혼란을 느끼고, 극심한 정신적 고통에 시달리던 진영인은 정신과 상담의 닥터 리(진혜림 扮)을 만나게 되면서 조금씩 안정을 찾아 나간다.
스파이의 신분을 벗어버리고 완전한 경찰로서 떳떳이 살아가고픈 두 사람. 본능적으로 서로에 대한 존재를 감지하고 있던 두 사람은 삼합회의 대대적인 소탕 작전을 수행하던 중 운명적으로 마주친다. 서로에게 어쩔 수 없이 총구를 겨누지만 차마 방아쇠를 당길 수 없는 두 사람·
하지만 진영인은 또다른 조직 스파이에 의해 비극적인 죽음을 맞게 되는데·

마침내 모습을 드러내는 운명의 결말! 과연 진실은 무엇인가!

진영인의 죽음에 의심을 품은 경찰 내부에서는 경찰 내 최고의 실력자 보안반장 양금영(여명 扮)에게 재조사를 지시한다. 하지만 유건명은 오히려 양금영에게서 수상한 기운을 느끼게 되고 비밀리에 양금영에 대한 조사를 시작한다. 조사를 시작한 지 얼마 되지 않아 유건명은, 삼합회에 버금가는 범죄 조직 보스인 심등과 양금영이 얽혀 있는 놀라운 비밀을 마주하게 되고, 양금영 역시 유건명과 진영인 사이에 놓인 진실을 파헤치기 위해 진영인의 죽음 이전으로 사건을 거슬러 올라간다. 또한 진영인의 죽음 이후 괴로워 하던 닥터 리에게도 정체 불명의 녹음 테이프가 배달된다.

시간은 다시 거슬러 올라 진영인이 죽기 전· 이때부터 이들을 둘러싼 비밀들이 하나씩 정체를 드러내기 시작한다. 과연 진실은 무엇인가?

무간도 2 : 혼돈의 시대 (2003, Infernal Affairs 2 / 無間道 2)


아..
절제된 영상미..
정적 영상 속에서의 긴장감..

1편보다 못할 줄 알고 봤는데.. 더 멋진듯..

멋지다.

그녀가 그녀였구나.. 그 아이가 그래서 6살이었구나~
그래서 그랬구나.. 하는 생각..

1편과 너무나 유기적으로 잘 연결된다~

더불어 1997년의 홍콩반환 시점의 혼돈이 너무나 잘 표현한 것 같다.

우와~ 포스터도 넘 멋지다~

덧) 황국장은 썬글라스를 쓴 모습이 왜 그리 매트릭스를 연상시키는 것인지..ㅋ

평점: ★★★★★

모든 것을 뒤바꾼 혼돈의 시대가 도래한다!!

허공을 울리는 총성…삼합회의 보스 곤이 암살 당한다. 이후 조직은 한 순간에 혼란에 빠지고, 보스의 아들 예영효가 전격적으로 새로운 보스의 자리에 오른다. 보스가 된 예영효는, 자신의 아버지 죽음과 관련된 복수의 숙청작업을 시작하고, 보스 곤에게 충성을 다했던 한침에게도 위험이 다가온다.

경찰인 황국장은 삼합회 조직의 와해를 위해서, 그리고 한침의 아내 메리는 남편의 성공을 위해서 비밀리에 서로 연대하지만 결국 그들의 합작은 조직과 경찰 모두에게 치유할 수 없는 상처를 가져다 주는데…

우리의 운명은 시대가 결정지었다!!

한침의 부하 유건명은 한침의 아내 메리를 짝사랑한다. 그는 메리를 위해
자신의 인생을 걸고 보스를 암살한 후, 조직을 다시 평정하려는 한침의 계획에 따라 경찰내 조직 스파이가 되기에 이른다.
야망 있는 경찰 진영인은 죽은 보스의 아들이자, 새로운 보스 예영효의 이복동생이다. 황국장의 제의를 받은 그는 혈육과 명예 사이에서 심적 갈등을 느끼지만 결국, 조직 내로 침투하여 경찰 스파이로 일하게 된다.

4년 후…
그들은 모두 돌이킬 수 없는 시간 속으로 빠져드는데…

그리고 [무간도] 1편…
삼합회에 잠입한 경찰 스파이 진영인과 경찰에 잠입한 조직 스파이 유건명.
이들은 삼합회의 범죄 현장을 덮치는 작전 중에 서로의 존재를 감지하게 된다.
숨막히는 추격 끝에 둘은 서로를 향해 총을 겨눈다.

무간도 (2002, Infernal Affairs)


와아~ 정말 잼있다.
동우기가 잼있다해서 봤는데.. 정말이지..
홍콩영화이면서도 격정적인 몸짓을 심하게 보이지 않고서도..
잔잔하게 나타나는 반전들..
옥상에서 보이는 하늘의 모습들..
참 잘 만들었다는 느낌..

양조위라는 배우의 재발견.

정말 착한 사람을 선택했을까?

평점: ★★★★★

같은 덫에 걸린 우리는, 더 이상 적이 아니다!

조직이 심은 경찰 스파이

홍콩 경찰의 가장 뛰어난 강력계 요원으로 인정받는 유건명은 홍콩 최대 범죄 조직 삼합회의 완전 소탕을 위해 강력계로 임시 발령 받는다. 그러나 두터운 신임을 받고 있는 그의 진짜 정체는 삼합회가 경찰 조직 내에 심은 스파이. 유건명은 삼합회 보스 한침의 명령으로 열 여덟 살 때 경찰학교에 입학, 벌써 십 년째 조직을 위해 경찰로 일하고 있다.

경찰이 심은 조직 스파이

삼합회에서 주요 조직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진영인. 마약 거래가 있을 때마다 나서는 그는 전과 8범에 두 번의 형기를 치른 범죄자다. 그러나 모두가 보스 한침의 심복으로 철썩 같이 믿고 있는 그의 진짜 정체는 홍콩 경찰이 삼합회에 심은 스파이. 진영인은 경찰학교에서 훈련을 받다가 황지성 경사에게 발탁되어, 벌써 십 년째 경찰을 위해 범죄 조직원으로 일하고 있다.

…어느 새 우리는 같은 덫에 빠져들고 있었다!

유건명과 진영인은 삼합회 보스의 범죄를 캐려는 대대적인 작전 중 서로의 존재를 감지한다. 스파이 신분에서 벗어나기 위해 보스를 제거하고 진영인의 비밀 기록을 없애려는 유건명과 유건명의 정체를 밝혀 떳떳한 경찰이 되려는 진영인. 숨막히게 서로를 추적해 가는 두 사람의 운명은 점점 다른 방향으로 엇갈리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