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사합니다

올해 들어서 잊고 살았던 것은
“감사합니다.”

너무나 땅만 보고 살았던 것 같다.
헛 똑똑질을 하고 살았던 것 같기도 하고..

슈퍼비전을 받으면서
감사하지 못하며 살았던 요즘을 그리고 나를 되돌아보게 되었다.



내가 하는 일은 하나도 없다..
그 분께서 나의 가는 길을 인도하시리…

“내가”
“지금”
“여기에”
“있다”
는 사실을 바라보며 감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