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문넘어 도망친 100세 노인 (The 100 year old man who climbed out the window and disappeared, 2013)

책을 읽어보진 못했는데, 왜 이 책이 베스트셀러였는지 궁금해하고는 있었다.
영화가 책을 모두 표현해 내진 못했겠지만,
그래도 할아버지 둘이서 나오는 이 영화, 그리고 폭력, 전쟁들이 뒤얽힌 이 이야기를 보며 내내 웃음을 지을 수 있는 기발함이 돋보였다.
현대사 속에서 물 흐르듯이 넘어가는 할아버지의 이야기.

참 재미있었다.

평점: ★★★★

스탈린, 김일성, 아인슈타인의 숨겨진 멘토?!
20세기 역사를 들었다 놨다 ~ 간 큰 할배의 감동과 웃음 폭탄!

알란’s 10대
폭탄 제조의 달인으로 남다른 능력을 보유.

알란’s 20대
폭탄 실험 중 실수로 이웃 식료품 가게 주인 사망.
위험인물로 분류, 정신병원에 수감되어 생체실험 감행, 남성적 기능(?) 상실.

알란’s 30대
스페인 내전 참전. 폭탄 실험 중 우연히 지나가던
파시스트 프랑코의 목숨을 구하며 그의 최측근으로 영웅 등극.

알란’s 40대
미국 원자폭탄 프로젝트인 맨해튼 프로젝트의 치명적 결함 우연히 해결.
제2차 세계대전을 종결시키며 해리 트루먼 대통령의 수석 과학, 정치 멘토로 활동.

알란’s 50대
미국 CIA요원으로 발탁되어 미국과 러시아의 이중 스파이로 활약.
어쩌다 보니 베를린 장벽 붕괴에 일조…?!

알란’s 100세
생일을 맞아 다시 모험을 떠난 100세 할배.
갱단의 검은 돈을 손에 넣게 되는데…

꽃할배보다 버라이어티하고 <포레스트검프>보다 능력자인
100세 할배의 모험은 이제 시작이다!

미녀와 야수 (Beauty and the Beast, 2017)

원작 애니메이션은 아직 못 봤다.
라라랜드 캐스팅에서 배우들이 바뀐 것으로 유명했던 영화..
별거 있겠어 싶어하면서 봤는데… 노래가 정말 좋았고, 아름다운 동화를 이렇게 보이게 할 수 있구나 싶었다.

평점: ★★★★

스크린에 재탄생한 세기의 걸작!
전 세계가 기다려온 가장 아름다운 이야기!

똑똑하고 아름다운 ‘벨(엠마 왓슨)’은 아버지와 살고 있는 작은 마을에서 벗어나 운명적인 사랑과 모험을 꿈꾼다.
어느 날 행방불명된 아버지를 찾아 폐허가 된 성에 도착한 벨은 저주에 걸린 ‘야수’(댄 스티븐스)를 만나
아버지 대신 성에 갇히고, 야수 뿐 아니라 성 안의 모든 이들이 신비로운 장미의 마지막 꽃잎이 떨어지기 전에
저주를 풀지 못하면 영원히 인간으로 돌아올 수 없는 운명임을 알게 된다.

성에서 도망치려던 벨은 위험한 상황에서 자신을 보호해 준 야수의 진심을 알게 되면서
차츰 마음을 열어가기 시작하는데…

컨택트 (Arrival, 2016)

이 영화의 한글제목과 영문제목 모두 다 이 영화를 잘 설명하지 못하는 듯…
굉장히 무서운 영화라고 생각하였으나, 창의력 번득이는 SF영화였음.

시간, 가족, 말, 그리고 생각…

평점: ★★★★

어느 날 갑자기 찾아온 12개의 쉘
의문의 신호, 18시간마다 열리는 문
15시간 내 그들이 온 이유를 밝혀야 한다!

해피 홀리데이 (What We Did on Our Holiday , 2014)

happyholiday보면 그렇게 허무맹랑한 이야기도 아닌 현실에 많이 근접해 있는 영화인듯…
똘똘한 어린이들의 활약이 돋보였던 영화였다.
가족간의 ‘관계’ 속에서 각자의 성장을 이루어가는 모두의 성장드라마.

평점: ★★★★

철부지 소심한 아빠 ‘더그(데이비드 테넌트)’와 다혈질 욕쟁이 엄마 ‘아비(로자먼드 파이크)’는
천방지축 삼남매와 함께 할아버지의 생일 파티에 참석하기 위해 스코틀랜드로 떠난다.
‘더그’는 ‘아비’와의 별거 사실을 가족들에게 숨기기 위해 삼남매의 입단속을 철저히 하지만
엉뚱발랄 삼남매의 입을 막기란 쉬운 일이 아니다. 언제 이 비밀이 폭로될지 모르는 조마조마한 상황 속에서
가족들은 할아버지의 생일 파티 준비에 여념이 없고, 그 사이 할아버지와 함께 해변으로 놀러 나간 삼남매에게 상상도 못한 사건이 닥친다.
과연 일.촉.즉.발 막장가족은 일생일대의 위기를 잘 극복하고 가장 완벽(?!)한 휴가를 보낼 수 있을까?

개를 훔치는 완벽한 방법(2014, How to Steal a Dog)

dogstealer아.. 오래간만에 아역들이 주연으로 깜찍하게 연기하는 영화를 보게 되었다.
이 영화는 이전에 소설로 나와 있던 것을 읽었던 터라.. 무지 우울하게 그려낼 것 같았는데…
아이들의 시각으로 깜찍한 자막들도 곁들여서 눈도 즐겁게 보게 되었다.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것도 한국적으로 많이 바꾸어 친근감도 더했다.

무엇보다도.. 최민수 씨의 연기는… 아.. 왜 어색하지가 않았지?ㅋㅋ 아주아주 잘 어울렸었다…^^;;

평점: ★★★★

10살 소녀의 기상천외한 도둑질!
모두의 마음을 훔칠 ‘견’범죄 코미디

어느 순간 아빠와 함께 집이 사라져 버렸다!
그래서 지소는 동생 지석이랑 엄마와 함께 미니 봉고차에 지낸 지 벌써 한 달.
딱 일주일만 있다가 이사 간다는 엄마 말은 더 이상 믿을 수 없다.
[개를 훔친다 → 전단지를 발견한다 → 개를 데려다 준다 → 돈을 받는다 → 행복하게 끝.]
완벽해! 집을 구하기 위해 지소는 ‘개를 훔치는 완벽한 방법’을 계획한다.
개를 잃어버려도 금방 다시 사지 않을 어중간한 부자집, 들고 뛰기에 적당한 어중간한 크기, 훔칠 개를 물색하던 지소는 레스토랑 마르셀의 주인인 노부인의 개 ‘월리’를 목표로 정하는데…

올 겨울, 가장 완벽하게 전 세대의 마음을 훔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