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리 척도

개인적으로 가장 관심있어 하는 것이 척도 관련 분야인데..
1년차때 알게된 MoCA test에 뿅가서 밤새 구글링했던 기억이 새록새록하다.
때마침 방명록에 답글을 적다가 길어지는 듯하여 정식으로 남겨본다.
잘 아는 것은 아니지만..


1. 책

내가 직접 본 것들만 소개한다.

[정신장애 평가도구]
정신장애 평가도구– 서울아산병원의 김창윤 선생님께서 대표저자이시다.

장점
– 임상현장에서 바로 사용할 수 있는 기본적인 도구들이 나열되어 있다.
– 국내 표준화 관련 자료에 관한 정보가 있다.

단점
– 간혹 full로 나와있지 않은 것들이 있다.
– 오래되어서 최신의 것들이 반영이 불충분하다.




[심리척도 핸드북]
심리척도 핸드북– 고려대학교 부설 행동과학연구소

장점
– 척도 관련 자료가 정말 많이 있다.
– 자료의 업데이트가 충실하다. 2권까지 나와있다.
– 관련 척도를 사용한 논문에 관한 정보가 있다.

단점
– 일부만 나온 것이 굉장히 많다.
– 임상현장에서 쓰기에는 부적당한 것들이 좀 많다. 주로 연구용들 위주이다.


[Handbook of Psychiatric Measures, 2nd Edition]
Handbook of Psychiatric Measures– 미국정신의학회

장점
– 저작권 관련 정보까지 자세한 설명이 있다.
– CDROM이 부록으로 있어서 척도 자료들이 pdf파일로 들어있다.

단점
– 영어책이므로 국내 표준화 관련 자료는 없다.
– 영어책이므로 한눈에 잘 안들어온다..-_-;;
– 그외 모든 단점들도 영어이기 때문에..ㅠ.ㅠ









2. 인터넷

인터넷은 표준화 관련 자료를 포함하여 척도의 full text를 구하는 분들에게 유용하다.
가장 기본으로는 구글링과 국회도서관을 이용하는 것.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에서 제공하는 학술연구정보서비스(RISS)
http://www.riss.kr/ [새창]

장점
– PDF파일로 각종 학위 논문들을 검색할 수 있다. 대체로 모든 대학의 자료에 접근할 수 있다.

단점
– 저자의 요청에 의해 비공개 되어진 자료일 경우 그 대학 도서관으로 상호대차 신청을 해야한다.
– 검색어를 잘 넣어야 한다.


Neurotransmitter.net
http://www.neurotransmitter.net/ratingscales.html [새창]

장점
– 질환별로 정리가 되어 있어 보기 편하다.
– pdf파일 뿐만이 아니라 계산할 수 있는 excel파일들도 구할 수 있다.
– 척도 관련 저작권 정보도 대충 알 수 있다.
– 정신과 뿐만 아니라 신경과 관련 척도들도 구할 수 있다.

단점
– 영어다.ㅠ_ㅠ 이 한 가지로 모든 것 장점을 뒤집는다..-_-;;


그 외 관련 article을 찾아서 내용을 보면 table이나 부록으로 척도 내용을 실어 주는 경우가 많다.
또한 reference를 통한 역추적 기법도 꽤나 유용하다.

인터넷에는 개별 척도 관련 사이트들은 무수히 많다.
좋은 결과를 얻기 위한 검색의 최우선은 무엇보다도 구글을 사용하는 것이다.
위의 사이트들 뿐만이 아니라 각자 필요에 따른 좋은 사이트들을 찾아낼 수 있다.

클로자핀 임상사용의 실제 (클로자핀에 대해 알고 싶은 89가지 궁금증)

클로자핀 임상사용의 실제 (클로자핀에 대해 알고 싶은 89가지 궁금증)학회에서.. 잠시 놀러나간 사이에 누가 받아주었다.ㅋ

노바티스에서 써 달라고 했다 한다..
국내에서도 한 가지 약물에 대해 이러한 책을 쓸 수 있다는 것이 참 뿌듯하다.
(내가 쓴건 아니지만…)

이제.. 읽으면 된다..-_-;;


1장. 개관: 클로자핀은 어떤 약인가?
Q1. 우리는 왜 클로자핀 사용 매뉴얼을 펴냈는가? | 2
Q2. 어떻게 개발되고, 어떻게 임상에 도입되었는가? | 5
Q3. 클로자핀의 물리화학적 성질과 제형은? | 8
Q4. 클로자핀의 체내 대사는 어떻게 이루어지는가? | 10
Q5. 활성대사물인 N–desmethylclozapine은 독자적인 약리 작용을 갖는가? | 14
Q6. 클로자핀과 약물 상호작용을 일으키는 약에는 어떤 것이 있는가? | 17
Q7. 클로자핀은 왜 특별한 약인가? | 23

2장. 클로자핀을 어떤 경우에 사용하는가?
Q8. 클로자핀의 인가된 적응증에는 어떤 것이 있는가? | 30
Q9. 인가된 적응증 이외에 클로자핀을 사용하는 경우는? | 32
Q10. 클로자핀은 다른 정형 혹은 비정형 항정신병약물보다 더 우수한 약인가? | 35
Q11. 추체외로 증후군 및 지연성 운동장애 환자에게 사용하면 어떤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가? | 39
Q12. 음성 증상에는 어떤 효과를 나타내는가? | 42
Q13. 인지 기능에는 어떤 효과를 미치는가? | 45
Q14. 클로자핀은 기분 조절 작용이 있는가? | 49
Q15. 어떤 양극성 장애 환자에게 클로자핀을 사용하면 좋을까? | 54
Q16. 기분장애 환자에서 클로자핀과 기분조절제를 병용할 때 주의할 점은 무엇인가? | 58
Q17. 초발 정신분열병 환자에게 클로자핀을 사용할 수 있는가? | 61
Q18. 클로자핀은 공격행동을 줄이는 데 효과적인가? | 64
Q19. 파킨슨병 환자나 기타 운동장애 환자에 대한 효과는? | 66
Q20. 클로자핀이 약물중독에 도움이 될 수 있는가? | 68

3장. 클로자핀의 구체적인 사용 방법은?
Q21. 클로자핀 사용 환자에서 지켜야 하는 항정신병약물 사용 일반원칙은 무엇인가? | 72
Q22. 클로자핀 사용 전 동의서는 어떻게 받는가? | 75
Q23. 클로자핀 환자 모니터링 시스템이란 무엇인가? | 78
Q24. 클로자핀 투여 직전에 점검할 사항에는 어떤 것이 있는가? | 80
Q25. 클로자핀을 사용해선 안 되는 환자는? | 83
Q26. 투여를 결정하기 전 현실적으로 고려해야 할 제반 사항은? | 85
Q27. 기존에 사용하고 있는 약물은 어떻게 할 것인가? | 88
Q28. 기존에 사용하고 있는 항정신병약물은 어떻게 해야 하는가? | 90
Q29. 클로자핀과 함께 투여하면 무과립구증의 위험이 가중되는 약물에는 어떤 것이 있는가? | 92
Q30. 입원 상황에서 클로자핀을 증량하는 일반적인 방법은? | 95
Q31. 외래에서도 클로자핀 투여를 시작할 수 있는가? | 99
Q32. 1차 목표 용량은 어떻게 판단할 것인가? | 101
Q33. 효과가 없거나 부족한 경우 얼마나 증량할 수 있는가? | 103
Q34. 유지 용량은 어떻게 결정되는가? | 105
Q35. 약을 잘 안 먹으려 하거나 약을 빼먹는 환자는 어떻게 해야 하는가? | 107
Q36. 클로자핀을 끊을 때는 어떤 점을 주의해야 하는가? | 111
Q37. 클로자핀을 낮은 용량만 사용해도 충분한 경우가 있는가? | 114
Q38. 클로자핀에 반응하지 않는다고 결정하려면 얼마나 오래 써 봐야 하는가? | 117
Q39. 클로자핀에 반응하지 않는 환자는 어떻게 할 것인가? | 120
Q40. 클로자핀과 병용 투여함으로써 효과 상승을 꾀하는 약물에는 어떤 것들이 있는가? | 124
Q41. 클로자핀 저항성 환자에게 정형 항정신병약물을 병용하는 것은 효과적인가? | 127
Q42. 클로자핀 저항성 환자에게 아리피프라졸을 병용하는 것은 효과적인가? | 129
Q43. 클로자핀 투여 환자에서의 전기경련요법 | 132
Q44. 클로자핀 투여 환자에게 항우울제를 병용하는 경우는? | 134
Q45. 데포(depot)형 항정신병약물을 병용하는 경우는? | 136

4장. 클로자핀 투여 시 나타날 수 있는 부작용은?
Q46. 흔하게 나타날 수 있는 부작용과 드물게 나타나는 부작용은 각각 어떤 것이 있는가? | 140
Q47. 투여 초기에 흔히 나타나는 부작용은? | 143
Q48. 급성기가 지났음에도 여전히 문제가 되는 부작용은 어떤 것들이 있는가? | 145
Q49. 투여 중 나타날 수 있는 혈액학적 변화는 어떤 것들이 있는가? | 147
Q50. 투여 초기에 호산구가 증가하는 것은 어떤 의미가 있는가? | 150
Q51. 무과립구증이 나타날 가능성을 미리 예측할 수 있는가? | 153
Q52. 무과립구증이 발생했다면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가? | 155
Q53. 클로자핀은 cytokine 체계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가? | 159
Q54. 클로자핀을 사용하면 폐렴 및 기타 감염의 위험이 높아지는가? | 162
Q55. 투여 중 나타날 수 있는 심전도 변화는? | 164
Q56. 클로자핀이 심근염, 심근병증, 심낭염을 일으킬 수 있는가? | 167
Q57. 심장관련 부작용이 생기면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가? | 170
Q58. 클로자핀이 혈전증과 색전증의 위험을 높일 수 있는가? | 173
Q59. 침을 많이 흘리는 부작용에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가? | 175
Q60. 야뇨증을 비롯한 비뇨기계 부작용은 어느 정도 나타나는가? | 179
Q61. 성기능에 미치는 부작용은 없는가? | 181
Q62. 뇌파 이상과 경련 발생의 위험은 어느 정도인가? | 183
Q63. 경련이 발생하면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가? | 185
Q64. 클로자핀 사용 중 새로 나타난 강박 증상에 어떻게 대처하는가? | 187
Q65. 클로자핀이 추체외로 증후군을 비롯한 운동증상을 유발할 수 있는가? | 190
Q66. 항정신병약물 악성증후군의 위험은 어느 정도인가? | 193
Q67. 클로자핀을 먹으면 얼마나 살이 찌는가? | 196
Q68. 클로자핀은 대사증후군의 위험을 높이는가? | 201
Q69. 클로자핀이 섬망을 일으킬 수 있는가? | 205
Q70. 클로자핀이 고혈압을 유발하거나 악화시킬 수 있는가? | 207
Q71. 클로자핀은 소화기계 부작용이 많은 약인가? | 209
Q72. 클로자핀을 사용하면 간효소 수치가 상승하는가? | 212
Q73. 클로자핀이 근육손상을 일으킬 수 있는가? | 214
Q74. 클로자핀이 수면에 미치는 영향은? | 217
Q75. 클로자핀이 신장염을 일으킬 수 있는가? | 220
Q76. 클로자핀을 과다 복용했을 때는 어떻게 조치해야 하는가? | 221

5장. 클로자핀 투여 시 필요한 검사는?
Q77. 정기적 혈액검사는 어떻게 시행하면 되는가? | 224
Q78. 정기적 혈액검사는 왜 지침대로 따라야 하는가? | 229
Q79. 정기적으로 확인해야 할 검사는 어떤 것이 있는가? | 232
Q80. 혈중농도 검사는 어떻게 활용할 수 있는가? | 235

6장. 특수한 경우에 클로자핀을 어떻게 사용하는가?
Q81. 소아/청소년 환자에게도 클로자핀을 사용할 수 있는가? | 240
Q82. 소아/청소년 환자에게 사용할 때 주의할 점은 무엇인가? | 243
Q83. 노인 환자에게도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가? | 246
Q84. 신장 기능에 이상이 있는 환자에서도 클로자핀을 사용할 수 있는가? | 250
Q85. 전신마취제 / 항응고제 / 항암제를 함께 투여할 때 주의해야 할 사항은? | 251
Q86. 클로자핀을 가임 여성에게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가? | 254
Q87. 클로자핀을 암환자에게도 사용할 수 있을까? | 258
Q88. 클로자핀을 인격장애 환자에게도 쓸 수 있는가? | 261
Q89. 자폐증 및 발달장애, 정신지체 아동에게 클로자핀을 사용할 수 있는가? | 263
찾아보기 | 265

졸음에 빠지는 supervisor


책을 보다가 재미있는 글을 봐서..ㅋ


Supervisor들은 환자를 보는데 기력을 너무 소진한 나머지 환자를 보는 것보다 부담이 덜한 supervision 시간에 집중을 잘 못할 수도 있다. 심지어 supervision 시간 중에 졸음에 빠질 수도 있다. 이런 일은 빈번한데, 수련의는 자신이 잘못해서 supervisor를 졸리게 하였다는 생각에 당황하기도 한다. 사실 수련의가 supervisor를 즐겁게 할 의무는 없다. 하지만 때로 supervision 시간에 어떤 형태의 현상이 두 사람 사이에 일어나는지 알아볼 가치가 있다.

감동이야..ㅠ.ㅠ 빈번했지..

책에는 친절하게 답까지 있어…


수련의가 supervisor에게
“제가 보기에는 선생님이 졸리신 것 같습니다. 혹시 제가 supervision받는 방식이 선생님을 졸리게 하였을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supervision시간을 좀 더 생동감있게 받을 수 있는 방법은 없는지요.”
라고 말할 수도 있다. supervision받는 방식을 바꿀 수 있는 여지를 마련할 수 있게 한다. 때론 서로 커피를 한 잔씩 마시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다.

근데.. 미국 얘기야..-_-;;

잘 알려진 행복의 기술들

잘 알려진 행복의 기술들

1. 자신에게 잘 대해준다
가장 좋은 친구는 바로 자기 자신이다
매일 자신에게 작은 보상이나 선물을 주어라
30분 동안 쉬거나 자거나 아무 일 하지 않기
산책, 정원이나 화분을 돌보기
음악 감상을 하거나 재미있는 영화 보기
머리 손질, 마사지, 치료나 상담 받기
쇼핑, 필요한 물건 구입
헬스클럽에서 운동, 수영, 낚시, 테니스
감정을 글로 쓰거나 편지 쓰기

2. 우정은 행복의 가장 친한 벗이다
친구와 가족을 위해 시간과 노력을 투자하라.(친구가 없다면 반려 동물을 키운다)
사람들은 일생 평균 30명의 친구를 만든다
남녀 공히 여자친구를 만들어야 감정만족에 더 도움이 된다
남을 용서하는 것은 자신을 사랑하는 방법이다
사회생활로 친분을 쌓은 사람들과만 사귀는 태도를 버려라

3. 인생의 즐거움을 만끽하라
먹고, 마시고, 운동하고, 자라 – 포도당, 다크 초콜릿, 견과류, 씨앗, 와인, 굴, 마늘, 비타민, 오메가 3, 항산화제를 규칙적으로 복용한다
인스턴트 식품은 먹지 않는다
물은 하루에 최소 6~8잔 마신다
당신이 6개월 동안 일주일에 세 번씩 20분간 운동을 하면 전보다 10~20%는 더 행복해진다

4. 시간을 잘 관리하라
상위 목표를 세워라
그 목표를 매일 매일 실천할 수 있는 작은 목표들로 나눠라
자투리 시간을 생산적으로 활용하라
(기다리는 시간에 구두 닦기, 생각을 정리할 시간 갖기)

5. 문화를 만들어라
음악 듣기
춤 추기
요가 하기
명상 하기
스탠드 코미디 해보기
지역 연극 극단에 자원하기
낭독회 갖기

6. 긍정적으로 생각하라
최악의 상황은 지나갔어
이것도 곧 지나갈 거야
날 쓰러뜨릴 수는 없어. 더 강하게 할 뿐이지
전에도 이런 일 있었지만 난 끄떡없었어
다른 문제 해결 방법은 뭐지?

7. (일부러라도) 웃어라
하루에 한 번은 신나게 웃어라
만약 하루에 100번 정도 배꼽이 빠져라 웃는다면, 500kcal가 소모되는 효과를 낳는다